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

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 검색

월령별 성장 및 돌보기

아이의 미래 "아이사랑"이 함께 키워갑니다.

육아 월령별 성장 및 돌보기 4~6개월 발달 인쇄

4~6개월

신체적 성장
이 시기의 남아의 평균 체중은 7.0~7.9kg, 여아의 체중은 6.4~7.3kg입니다. 남아의 신장은 63.9~67.6cm, 여아의 신장은 62.1~65.7cm입니다.
신체적 성장을 확인하는 표입니다.
남아 여아
체중(kg) 신장(cm) 체중(kg) 신장(cm)
4개월 7.0 63.9 6.4 62.1
5개월 7.5 65.9 6.9 64.0
6개월 7.9 67.6 7.3 65.7
(자료원: 질병관리청: 2017소아청소년성장도표)
발달

1감각

  • 시각: 색깔을 구별할 수 있을 정도로 시력이 발달해 색깔이 있는 장난감에 관심을 보이기 시작합니다. 작은 물체나 먼 곳의 물체도 알아볼 수 있을 정도로 시력이 발달해 새로운 물건이 나타나면 쳐다봅니다.
  • 청각: 엄마의 화난 목소리, 상냥한 목소리도 구분할 수 있어 화난 목소리를 들으면 울기도 합니다. 양쪽 귀에 다른 소리가 나는 장난감을 대고 번갈아 소리를 내면 천천히 고개를 돌려 장난감을 쳐다봅니다. 자신의 이름에 반응하기도 합니다.
  • 촉각: 6개월이 되면 물체를 탐색하고 사물을 이해하는 데 촉각을 사용합니다.

2움직임/운동

손을 가운데로 모을 수 있고, 장난감을 주면 잡으려고 합니다. 엄지는 완전히 펴고, 손에 흥미를 갖고 자주 손을 빠는 것을 보이기도 합니다. 팔을 쭉 뻗어 눈앞에 움직이는 물체를 잡기도 하고 장난감을 입에 집어넣기도 합니다. 팔 힘이 좋아져 엎드린 상태에서 팔을 지탱해 고개를 들어 올리려고 노력합니다. 탁구공이나 주사위 같은 것을 가지고 놀게 하면 손놀림이 발달합니다. 엎드린 자세에서 손이나 손목을 받쳐 상체를 90도로 듭니다. 목을 완전히 가눌 수 있으며, 엎드린 자세에서 앞으로 뒤집을 수 있습니다(양방향 뒤집기). 차츰 대부분의 아기가 뒤집기를 할 수 있게 되고 어느 쪽으로도 구를 수 있으며 도와주면 앉을 수도 있습니다. 서 있을 때, 발로 체중을 지탱하고 껑충거릴 수도 있습니다. 앞뒤고 흔들고 때로는 뒤로 기어가다가 앞으로 나아갑니다.

3인지력(학습, 사고, 문제해결)

가까이 있는 것들을 둘러보기도 하며, 물건을 입으로 가져갑니다. 사물에 관한 호기심을 보이고 손이 닿지 않는 물건을 가지려고 시도합니다. 물건을 한쪽 손에서 다른 쪽 손으로 건네기 시작합니다. 눈을 좌우로 굴려서 움직이는 사물을 따라가기도 하며, 친숙한 사람과 사물을 멀리서 인식합니다.

4언어/의사소통

소리 내어 웃을 수 있습니다. 소리를 냄으로써 소리에 반응합니다. 옹알이할 때 모음을 연결하고 (‘아’, ‘에’, ‘오’) 소리를 낼 때는 부모와 교대로 하길 좋아합니다. 자기 이름에 반응을 보이며 기쁨과 불만을 보여주는 소리를 냅니다. 자음 소리를 말하기 시작합니다(‘ㅁ’, ‘ㅂ’ 소리로 의미 없는 말을 한다).

5사회성/정서

불만스러우면 울어버리고 즐거우면 환하게 웃는 등의 감정표현이 풍부해지고 기뻐서 끼룩거릴 때도 있습니다. 다른 사람들의 감정에 반응하고 종종 행복해 보입니다. 가족들의 얼굴을 알고 낯선 사람을 분간하기 시작하며 특히 부모와 놀기를 좋아합니다. 거울 속의 자기 모습을 보고 미소 짓기도 하고 환경이 바뀌면 표정이 긴장되어 보이기도 합니다.
발달을 도울 수 있는 방법
  • 아기가 좋아하는 것과 싫어하는 것에 주의를 기울여 아기에게 필요한 것을 충족해줍니다.
  • 조용한 분위기에서 아기에게 책을 읽어주거나 노래를 불러줍니다.
  • 까꿍놀이가 도움이 됩니다.
  • 딸랑이나 화려한 그림이 있는 장난감 등을 활용하여 놀아줍니다.
  • 장난감에 손을 뻗거나 발로 찰 수 있도록 장난감을 아기 근처에 둡니다.
  • 장난감이나 딸랑이를 잡을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 아기가 미소를 지으면 엄마도 미소를 지으는 짓는 등의 ‘따라하기’ 놀이를 시도합니다.
  • 만약 아기가 장난감을 바닥에 떨어뜨리면 집어서 돌려줍니다. 이는 원인과 결과를 배우는 데 도움을 줍니다.
만약 아래와 같은 경우 의사와 상담이 필요합니다.
  • 손이 닿는 곳의 물건을 잡으려고 하지 않습니다.
  • 돌보는 사람에 대해 애정을 보이지 않습니다.
  • 자기 주변의 소리에 반응하지 않습니다.
  • 물건을 입으로 가져가기를 힘들어합니다.
  • 모음 소리를 내지 않습니다. (‘아’, ‘에’, ‘오’)
  • 어느 방향으로도 뒤집기를 하지 않습니다.
  • 웃거나 꺄악 소리를 내지 않습니다.
  • 근육이 뻣뻣하고, 매우 경직되어 보입니다.
  • 봉제 인형처럼, 매우 기운 없어 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