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

임신육아종합포털 아이사랑 검색

월령별 성장 및 돌보기

아이의 미래 "아이사랑"이 함께 키워갑니다.

육아 월령별 성장 및 돌보기 1~3개월 관계와 소통 인쇄

1~3개월

애착형성
영아기에는 적절한 반응을 통해 엄마와의 신뢰감을 형성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 과업입니다. 이 신호에 대해 양육자가 재빠르고 정확하게 눈치 채고 요구에 적절히 반응해 주면, 아이는 이러한 보호와 사랑, 접촉의 경험으로 세상이 자신을 환영하는 곳임을 인식하게 되고 주 양육자와 특별한 정서적 유대감을 형성하게 됩니다.
애착형성의 3요소
  • 애착형성을 해야 하는 영아기에 양육자가 보여야 할 가장 중요한 3가지 태도는 민감성, 반응성, 일관성입니다.
  • 민감성이란 아이가 보내는 신호를 빨리 알아채고, 즉각적으로 반응을 해주는 것을 말합니다.
  • 반응성이란 아기가 울면 바로 반응해 주는 것입니다.
  • 일관성이란 아기가 엄마의 반응을 예측할 수 있게 하는 것입니다.
애착의 종류
  • 안정애착은 아이의 요구에 일관된 태도로 민감하게 반응해 준 어머니의 아이들에게서 나타납니다. 안정애착은 가장 바람직한 양육자와 영아 간의 애착 형태이며, 60%정도의 아이들에게 나타납니다. 안정애착을 맺은 경우 양육자가 규칙적이고 신뢰성 있게 아기들의 신호에 반응을 해 준 경우입니다.
  • 하지만 모든 아이들이 안정애착을 보이는 것은 아닙니다. 그 중 하나가 회피애착입니다. 회피애착은 요구를 들어주지 않거나, 민감하게 반응해주지 못했을 때 형성된 애착유형입니다. 즉, 아이가 엄마를 통해 세상에 대해 신뢰감을 형성하지 못한 경우라 볼 수 있습니다. 이러한 애착 유형은 가정에서 양육자를 통해 감정을 조절할 수 없음을 학습하고, 어린 나이에 자율적이고 독립적인 성향이 생긴 경우입니다. 매우 불안함에도 엄마가 안아주고 진정시켜줄 것이라는 믿음이 없고, 엄마가 위로 대상이 못 되는 것이 가장 큰 특징입니다.
  • 또 다른 불안정애착은 ‘저항애착’입니다. 저항애착은 부모가 미숙하거나 바쁘거나 무관심해서 아기에게 필요한 것을 충분히 제공해 주지 않을 때, 또한 기분이 좋을 때는 아이에게 반응을 잘 해주지만, 피곤하거나 힘들면 그것을 아이에게 표출하거나, 짜증을 낼 때 형성됩니다. 이러한 부모의 무관심과 부정적인 표현을 경험한 아이들은 예상할 수 없는 엄마의 태도에 더 불안해하고 화를 표출하게 됩니다. 만약 엄마가 우는 아이에게 어떨 때는 반응을 보여주다가 또 어떨 때는 그렇지 않는 식으로 비일관된 태도를 보인다면, 아이는 불안하고 화가 날 때 과장된 애착행동을 보일 수 있습니다.
안정적 애착의 형성
  • 영아 가까이에 머물며, 영아의 요구를 민감하게 살핍니다. 영아의 요구를 민감하게 살피기 위해서는 영아 가까이에 있는 것이 중요합니다. 영아가 언제, 어떤 요구가 필요할지 모르기 때문에 항상 살필 수 있는 위치에 있기 위함입니다. 뿐만 아니라 지속적으로 영아에게 주의를 기울이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 영아의 요구를 편안하고 따뜻하게 응대합니다. 아이에게 잘 반응해 주고, 아이와의 관계를 잘 맺기 위해 가장 중요한 것 중 하나는 부모님의 마음가짐입니다. 일하고 돌아와 몸이 너무 힘들어도, 하루 종일 아기를 돌보느라 잠도 못하고 피곤해도, 긍정적인 마음가짐을 유지하는 것은 아이의 요구에 귀 기울일 여유를 주며, 즐겁게 반응해 줄 수 있게 합니다.
  • 영아의 요구 충족에 함께 행복을 느끼고 공감합니다. 앞의 내용과 연결이 되는데, 아이와 함께 보내는 시간이, 아이의 요구를 들어주고 아이의 행복한 모습을 공유하는 행복한 시간이라는 생각을 하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 영아와 서로 교감하는 언어적, 비언어적 소통을 합니다. 아이의 요구만 들어주기보다는 소통을 합니다. 말을 못 알아듣는 영아에게도 “쉬했구나, 불편했겠다, 엄마가 갈아줄게”하며 공감하는 언어를 들려줍니다. 아이의 요구에 눈 마주치며 들어주고, 자주 쓰다듬어 주고, 많이 안아주는 비언어적 소통도 중요합니다.
(출처. 여성가족부 부모교육 매뉴얼 제5권 영아부모, 2017)